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공감과 감동, 감성터치가 있는"
자유게시판   HOME  |  쉼 콘서트  | 자유게시판
日 NTT, 비정규직과 정규직간 복리후생 격차 좁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다이하드강 작성일 18-05-13 17:40 조회 52 댓글 0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통신사 NTT 그룹이 정규직과 비정규직간 격차가 있던 복리후생제도를 이달부터 개선,건강관리를 중심으로 일원화했다고 아사히신문이 2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NTT는 비정규직 사원의 정기 건강진단 항목을 늘리고 제휴 피트니스클럽과 레저시설 이용 등에서도 정규직과의 격차를 좁혔다.


아사히는 재직기간 반년 이상에 NTT 건강보험조합에 들어간 인원이 총 18만명이라며 비정규직 사원 수는 공개되지 않았지만 수만명 규모라고 전했다.


또한 비정규직은 간병과 육아서비스 이용 보조도 받을 수 있으며 간병·육아에 관한 전문가 상담창구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일본 정부는 일하는 방식 개혁 관련 법안에 비정규직의 처우 개선을 꾀한다며 '동일노동 동일임금' 내용을 포함했으며 2016년 말 구체적 규칙을 정한 가이드라인(지침) 방안에서 복리후생에 대해 "동일한 이용을 인정해야 한다"고 제시했다.


독립행정법인 '노동정책연구·연수기구'의 오기노 노보루(荻野登) 부소장은 "지침이 정식으로 적용되면 복리후생 격차도 방치할 수 없게 된다"면서 "이번 대응은 비정규직 사원이 많은 대기업으로서 장래를 내다본 것이라 말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인력이 부족한 가운데 노동조건을 개선해 인재를 잡아두는 효과도 있다"고 덧붙였다.

출근길의 직장인들(일본 도쿄역)
출근길의 직장인들(일본 도쿄역)[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jsk@yna.co.kr

울산유흥

603064
울산소리는 울산에있는 유흥정보 알림이, 울산소리는 울산오피 정보 알림이, 울산유흥 즐기러 고고고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쉼 콘서트
쉼 콘서트 소개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전체 최근게시글